:: STX조선해양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
방문신청 공시 회사공고 홍보영상 홍보브로셔 3D갤러리 조선사업 조선해양소식 LNG선 해양사업
STX조선해양 탱커 2척 수주
2018-02-02

STX조선해양 탱커 2척 수주
- 50,000톤급 탱커 옵션분 계약 발효 2척 건조계약 체결
- 빠른 회복이 예상되는 MR시장에서 전략적 협업 러브콜 받아


산업 컨설팅이 진행 중인 STX조선해양이 추가 수주에 성공했다.
STX조선해양은 그리스 판테온 선주사로부터 탱커 옵션분 2척에 대한 계약을 체결했다고 2일 밝혔다. 이로써 2018년 첫 계약 체결의 물꼬를 트게 됐다.


이 선사는 지난해 9월 계약했던 선주사로 기 계약호선의 성공적인 R/G(선수금 환급보증) 발급과 우수한 기술적 대응 능력 및 중형조선소 중 선박건조능력이 가장 우수하다고 판단하여 옵션 2척 계약 발효를 하였다고 밝혔다.
선주사는 기존 원유제품 운송사업 (VLCC 9척, Suezmax 8척, Aframax 4척)의 성공에 더불어 MR시장 신규진입을 모색하던 중 STX조선을 지목하여 지난 9월 4척을 발주하게 되었으며, 당시 계약에는 2척의 옵션이 별도로 있었다. 이번 계약을 포함하여 STX조선에 총 6척의 선박을 발주하였다.
이로써 STX조선은 2월 현재 수주 잔량은 19척(옵션 2척 포함)으로 내년 3/4분기까지 물량을 확보하고 있다.


STX조선은 현재 산업적 측면의 실사가 진행중임에도 불구하고 선주사에서 2척의 옵션 발효로 절대적인 신뢰를 보여주고 있어 실사결과가 발표된 이후에 이어질 수주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고 말했다.


계약 선박은 50,000 DWT급 석유화학제품운반선(Product Oil & Chemical Tanker)으로 길이 174m, 폭 32m 규모의 탱커로 53,800 m3 화물을 적재 가능하다.
진해조선소에서 건조돼 오는 2019년 3분기에 인도될 예정이며, 선주사 요청에 따라 선가는 공개되지 않았으나 시장가격 수준에서 계약이 이뤄진 것으로 알려졌다.


선주사 관계자는 "2015년 인도된 대형 LNG선 건조 당시 체감한 STX조선의 기술력에 대한 신뢰뿐만 아니라 MR 시장에서의 STX조선 인지도를 활용하여 신규시장에 성공적으로 안착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이에 STX조선해양 관계자는 "선주사와 당사는 신규시장 진입 파트너를 넘어, 향후 회복이 예상되는 MR시장에서 전략적 협업을 지속할 계획" 이라고 말했다.


박영목 STX조선해양 기획관리부문장은 “과거 일본이 중형조선소를 축소 및 청산함으로써 설비, 인력 등 핵심 역량을 잃어버려 세계 1위 조선국 자리를 대한민국에 내어준 것과 같은 전철을 밟지 않으려면 고부가가치선을 만들 수 있는 기술력 유지만이 중국과 일본등 경쟁국을 따돌리고 건조기술 경쟁우위를 계속 유지해 나갈 수 있다"고 말했다. 그리고 “향후 선박의 엄격한 배출 규제 때문에 LNG 연료 추진선박에 대한 수요가 새롭게 증가 할 것으로 분석된다. 이런 상황에서 메이저석유회사인 Shell과 협력 하에 건조된 LNG 연료 보급선은 Ship to Ship (선박에서 선박으로) LNG 연료 공급 시장의 새로운 기준이 될 것 이다”라고 말했다.


또한 STX조선은 그리스 오션골드사와 지난 9월 MR PC선 계약분 4척(2+2)의 추가 옵션 2척에 대해서도 발주가능성을 열어두고 있는 상황이다.



STX조선해양에서 건조한 MR 탱커

180202.jpg